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노동

고용부, 믿을 수 있는 직업소개소 15곳 선정

(서울=뉴스1) 이은지 기자 | 2012-12-21 05:01 송고


직업소개소 우수기관 인증마크.© News1



구인·구직자들이 믿고 찾아갈 수 있는 직업소개소 15곳이 선정됐다.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은 민간 직업소개기관과 직업정보제공기관 15곳을 ‘2012 고용서비스 우수기관’ 인증대상으로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고용서비스 우수기관 인증'은 구인·구직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설과 인력을 갖추고 직업소개, 취업정보 제공 등 고용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을 인증하고 지원·육성하는 제도다.


지난 2008년부터 시작된 이 인증제도를 통해 2008년 19곳, 2009년 11곳, 2010년 13곳, 2011년 28곳 등 현재까지 총 71곳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올해는 재인증을 원하는 기관 10곳을 포함 총 33곳이 인증을 신청했고 서류심사, 현장실사 등을 거쳐 최종 15곳(재인증 8개 포함)이 선정됐다.


우수기관으로 인증된 직업소개소는 전북도립장애인종합복지관 무료직업소개소, (사)한국YWCA연합회후원회, 마산YWCA여성인력개발센터, 충북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 두리인력파출부 직업소개소, 두손주식회사, 레몬취업, ㈜한신인력개발직업소개소, ㈜엠제이플렉스 등이다.


우수기관 인증의 구체적인 평가기준은 △운영활동 △업무과정 △인적자원 관리 △물적환경 관리(정보관리) △성과 등 5개 영역이고 취업알선 과정을 비롯해 기관 운영 전반에 대해 평가한다.


고용서비스 우수기관 인증을 받은 기관은 향후 3년간 우수기관 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고 정부의 민간위탁사업 공모에 참가할 경우 우대를 받게 된다.


또 신규인증기관은 (신청시) 300만원 상당의 '집적정보통신시설(인터넷시설) 이용대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lej@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