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금융ㆍ증권

"깨끗한 선비정신 잇는다!"…IBK기업銀, 퇴계 이황 선생 동상 건립

(서울=뉴스1) 이남진 기자 | 2012-04-29 01:59 송고 | 2012-04-29 02:03 최종수정

(사진 앞줄 오른쪽부터) 김종길 수련원장, 김광림 국회의원, 조준희 기업은행장, 권영세 안동시장, 강봉석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 김병일 수련원이사장.© News1 


 IBK기업은행은 경북 안동에 위치한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 퇴계 이황 선생 동상을 건립, 기증했다고 29일 밝혔다.

 
동상은 정자관을 쓰고 의자에 앉아 책을 읽다 온화한 눈빛으로 앞을 바라보는 모습이며, 퇴계 선생의 정신과 삶을 배우고 실천해 반듯한 도덕 사회를 실현하자는 취지에서 건립됐다.
 

동상의 크기는 높이 1.7m(기단 포함 전체 2.3m)에 기단 폭 1.06m이며, 퇴계 선생의 얼굴은 후손들의 자문을 얻어 재현됐다.

 
기단 앞면에는 서예가 김태균이 한글과 한자로 쓴 '퇴계 이황 선생 상(退溪李滉先生像)'을, 왼쪽에는 퇴계 선생의 소원이었던 '소원선인다'(所願善人多, 착한 사람이 많아지기를 소원한다)를 새겼다.

 
동상 오른쪽에는 퇴계 선생의 말씀을 현대적으로 해석한 '사친이효 애국이충'(事親以孝 愛國以忠, 효도로써 어버이를 섬기고 충성으로써 나라를 사랑한다)을 음각했다.


동상 제막식은 27일 오후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서 조준희 은행장과 김병일 이사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조준희 은행장은 "서양의 기사도 정신과 견주어 전혀 손색이 없는 우리나라 고유의 선비 정신이야 말로 우리 후손들이 계승, 발전시켜야할 문화"라며 "우리나라 뿐 아니라 중국과 일본에서도 존경받는 퇴계 이황 선생의 선비 정신이 온전히 계승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layer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