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승기 눈부상 '너포위' 촬영중단, 긴급 결방 결정

(서울=뉴스1스포츠) 권수빈 기자 | 2014-06-10 06:43 송고
이승기 눈부상으로 인해 '너희들은 포위됐다' 결방이 긴급 결정됐다. © News1


이승기가 눈부상을 당했다.


10일 SBS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이하 너포위) 측에 따르면 이승기는 지난 9일 오전 액션 장면 촬영 도중 소품용 가짜 칼에 눈을 찔려 '각막 손상'과 '안구 내 전방 출혈'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사고 직후 이승기는 심한 통증 등으로 인해 긴급히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다. 응급 치료를 받은 이승기는 촬영 복귀에 강력한 의지를 보였지만 정밀 검사를 요하는 의사의 특별 권고로 촬영장에 복귀하지 못했다. 정밀 검사 후 의사는 '각막 손상 및 안구 내 전방출혈로 절대 안정을 요함'이라는 진단을 내렸다.


이와 관련 제작진은 이승기가 극의 전체적인 흐름을 주도하는 주인공이라는 점에서 이승기가 없이 사실상 촬영 진행이 불가능하다는 점, 이승기의 부상 상태로는 촬영이 어렵다는 의견 하에 촬영을 중단했다.


이로 인해 오는 11일 '너포위' 스페셜 방송을 편성했으며 12일 10회를 방송할 예정이다.


이승기는 "갑작스럽게 발생한 사고로 인해 촬영을 중단할 수밖에 없어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하루라도 빨리 '너포위' 방송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시청자분들에게 죄송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너포위' 제작진은 "유인식 감독을 포함한 모든 제작진와 출연진은 촬영을 중단한 채 이승기의 빠른 쾌유를 바라고 있다"며 "건강한 모습으로 촬영장에 돌아와 다시 대구로 열연해주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ppb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