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동북아

[사진] 화난 실종자 가족…뺨 맞는 정부 관리

(진도 AFP=뉴스1) 김형택 편집위원 | 2014-04-17 06:32 송고 | 2014-04-17 06:44 최종수정
© AFP=뉴스1


17일 전남 진도 체육관에서 침몰한 세월호 구조작업 상황을 설명하던 한 정부 관리(왼쪽)가 실종된 승객의 가족으로부터 뺨을 맞고 있다. 바닷속에 가라앉은 여객선의 실종된 승객 287명의 구조작업이 이틀째로 접어든 가운데 낙담한 가족들은 뜬 눈으로 밤을 지새웠다.




kht@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