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즉각통과를"vs"졸속우려"…'위험의 외주화법' 환노위 공청회

(서울=뉴스1) 최종무 기자, 나혜윤 기자 | 2018-12-21 13:02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