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5만원대' 평창 스니커즈 열풍…사전예약 8만켤레 돌파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2017-12-07 17:48 송고 | 2017-12-07 18:23 최종수정
평창 스니커즈 판매 페이지 캡처 © News1

평창 롱패딩 열풍에 이어 스니커즈가 출시 전부터 사전판매 완판을 기록해 화제다.

평창 겨울올림픽 공식 후원사인 롯데백화점은 7일 겨울올림픽을 기념해 기획한 ‘평창 스니커즈’ 사전 판매 초도물량 5만 켤레가 완판 됐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1일부터 7일 자정까지 평창 스니커즈의 사전예약을 받고 있다. 7일 오후 5시 현재 사전예약 판매 물량은 8만 켤레를 돌파했다. 

평창 스니커즈는 천연 소가죽 소재로 사이즈는 220㎜부터 280㎜까지로 구성됐다. 가격은 1족에 5만원 수준으로 시중의 브랜드 운동화보다 저렴한 수준이다. 

롯데백화점은 2018 평창 겨울올림픽 총괄 라이선스 사업권자로 평창 롱 패딩, 평창 스니커즈. 평창 하트 장갑 등 800여 개 품목을 전국 30여 곳의 ‘2018 평창 겨울올림픽 공식스토어’에서 판매하고 있다.

한편, 평창 스니커즈는 7일 사전 예약이 끝난 후 생산에 돌입해 1월부터 받아볼 수 있다.


hwangnom@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