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반일 종족주의 저자들 '구역질 나는 책 조국 후보자 고소'

2019/08/20 11:57 송고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 주익종 낙성대경제연구소 연구위원을 비롯한 '반일 종족주의' 저자들이 20일 오전 자신들의 책을 두고 "구역질 난다"고 말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모욕죄로 고소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도착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이들은 이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모욕죄 형사고소에 대해 "책 내용에 오류가 있거나 사실과 다른 내용이 있으면 객관적 근거와 자료로 비판하거나 반박해야 한다"고 밝히고, 조국 후보자의 부역·매국 친일파 모욕에 대해 모욕죄로 형사고소 한다고 말했다. 2019.8.20/뉴스1 photolee@

인기 화보 갤러리

  • [일반]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진 '국내 첫 사례'
  • [일반]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 이유로 외부병원 이송
  • [일반] 추석 명절 '마음은 벌써 고향으로'
  • [일반] 조국 법무부장관의 첫행보 '현충원 참배'
  • [사건ㆍ사고] 초강력 태풍 '링링'
  • [일반] 조국 '10시간 45분 기자간담회'
  • [일반] '세상은 바꿀 수 있다'…故 이용마 MBC 기자 눈물의 영결식
  • [아시아] 홍콩 반정부 시위 현장
  • [일반] 日 경제보복에 전국 '노 재팬' 물결
  • [외교] 日, 결국 화이트리스트 한국 제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