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해찬 "더 이상 국회 방치안돼 참을만큼 참았다"

2019/06/17 09:50 송고   

(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입장하며 걸음이 엉키자 이인영 원내대표가 이해찬 대표를 돕고 있다. 이해찬 대표는 "할만큼 했고 참을만큼 참았다"며, "더 이상 국회를 방치할 수가 없다. 오늘로서 비정상화된 국회는 매듭 져야할거 같다"고 말했다. 2019.6.17/뉴스1 newjd@

인기 화보 갤러리

  • [연예가화제] '웨딩마치' 강남-이상화 …"금메달처럼 살게요"
  • [일반] 서초동 ‘검찰개혁’ 최후통첩 집회…보수단체 맞불 집회
  • [일반] 나흘간 파업 돌입한 철도노조
  • [국회ㆍ정당] 20대 국회 마지막 국정감사
  • [일반]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진 '국내 첫 사례'
  • [일반]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 이유로 외부병원 이송
  • [일반] 추석 명절 '마음은 벌써 고향으로'
  • [일반] 조국 법무부장관의 첫행보 '현충원 참배'
  • [사건ㆍ사고] 초강력 태풍 '링링'
  • [일반] 조국 '10시간 45분 기자간담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