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누군가의 우산이 되어 줄게'

2019/05/21 15:42 송고   

(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 21일 대구 달서구 용산동 대구학생문화센터에서 열린 '제7회 대구학생예술축제'에 참여한 학생들이 야외공연장에 설치된 우산 아래서 뙤약볕을 피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내가 너의 그늘이 되어줄게’라는 제목의 설치미술 작품은 대구예담학교 3학년 미술 전공 학생들과 선생님이 100여개의 우산을 이용해 ‘우리 모두 누군가의 우산이 되어주는 세상을 기다린다’는 소망을 담아 함께 만든 작품이다. 2019.5.21/뉴스1 jsgong@

인기 화보 갤러리

  • [축구] U-20, 준우승 쾌거 이루고 금의환향
  • [일반]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원한 동반자 故 이희호 여사···47년의 동행
  • [일반]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 슬픔에 잠긴 다뉴브강
  • [국방] " 전쟁의 상흔을 따라"…화살머리고지 유해발굴
  • [일반] '대한민국은 꽃천지'
  • [일반] 헌책방에서 즐기는 패션쇼
  • [문화일반] 한국의 서원 9곳,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확실
  • [일반] 천연기념물 327호 원앙부부의 외출
  • [일반] 후투티 부부의 자식 사랑
  • [일반] '어린이 세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