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방사능 오염지역 식품 홍보행사 규탄하는 시민단체 회원들

2016/03/25 16:23 송고   

(서울=뉴스1) 최현규 기자 - 25일 서울 종로구 안국역 4번출구 앞에서 시민방사능감시센터 등 시민단체 회원들이 '방사능 오염지역 식품 홍보행사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시민단체 회원들은 "오는 26~27일 열리는 사케 페스티벌에 방사능 오염이 우려되는 지역의 업체들이 포함돼 있다"며 "일본식품의 홍보행사 추진을 중단하고 방사능 오염지역 수습과 오염물질 검사에 신경을 쓰라"고 촉구했다. 2016.3.25/뉴스1 frosted@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연예가화제] '성관계 불법 촬영·유포 혐의' 정준영 입국
  • [일반] '우수(雨水)'에 내린 눈
  • [외교] 북미정상회담 준비 한창인 베트남 하노이
  • [일반] 달이 태양을 가리다 '2019년 첫 우주쇼'
  • [ITㆍ과학] 우주 강국의 꿈을 싣고 솟구치는 누리호 시험발사체
  • [영화] 별들이 수놓은 레드카펫, 부산국제영화제
  • [일반] 2018년 대한민국 추석 풍경
  • [청와대]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천지 동반산책
  • [청와대] 평양남북정상회담...남북정상 첫 평양카퍼레이드
  • [일반] 제19호 태풍 '솔릭' 한반도 관통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