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경총, 최저임금 논의 참여해야'

2015/07/02 11:25 송고   

(서울=뉴스1) 정회성 기자 - 최저임금연대 활동가들이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대흥동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관 앞에서 '최저임금 심의 거부 경총 규탄 기자회견'을 열어 지난달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에 불참한 경총의 행태를 비판하는 뜻으로 빈의자를 늘어놓으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최저임금연대는 "지난달 29일 최저임금위 사용자위원 9명은 전원회의에 이유 없이 불참했다"며 "사용자위원과 그 중심에 있는 경총은 이름의 무게감과 책임을 가지고 회의장으로 복귀하라"고 주장했다. 2015.7.2/뉴스1 hs@

인기 화보 갤러리

  • [연예가화제] '성관계 불법 촬영·유포 혐의' 정준영 입국
  • [일반] '우수(雨水)'에 내린 눈
  • [외교] 북미정상회담 준비 한창인 베트남 하노이
  • [일반] 달이 태양을 가리다 '2019년 첫 우주쇼'
  • [ITㆍ과학] 우주 강국의 꿈을 싣고 솟구치는 누리호 시험발사체
  • [영화] 별들이 수놓은 레드카펫, 부산국제영화제
  • [일반] 2018년 대한민국 추석 풍경
  • [청와대]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천지 동반산책
  • [청와대] 평양남북정상회담...남북정상 첫 평양카퍼레이드
  • [일반] 제19호 태풍 '솔릭' 한반도 관통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