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일반

여자 쇼트트랙 계주 '넘어지고도 올림픽 기록'

1/11
전체포토보기

쇼트트랙 계주, 넘어진 이유빈 커버하는 최민정

기사입력 2018-02-10 21:09:18 | 최종수정 2018-02-11 10:31:47

(강릉=뉴스1) 임세영 기자 - 최민정이 10일 오후 강원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3000m 계주 예선 1조 경기에서 넘어진 이유빈과 터치를 하고 있다. 심석희, 최민정, 김예진, 이유빈으로 구성된 여자 계주 대표팀은 이유빈이 넘어진 후 역주를 거듭해 4분06초387 올림픽 신기록을 수립하며 1위로 결승행 티켓을 차지했다.2018.2.10/뉴스1 seiyu@

인기 화보 갤러리

  • 도심 밝히는 연등행렬
    [종교] 도심 밝히는 연등행렬
  • '물벼락 갑질' 조현민 경찰 출석
    [일반] '물벼락 갑질' 조현민 경찰 출석
  • 핵 없는 한반도, 신뢰 향한 첫 동행
    [통일] 핵 없는 한반도, 신뢰 향한 첫 동행
  • 미리보는 2018 남북정상회담
    [통일] 미리보는 2018 남북정상회담
  • 서울 상공 비행하는 공군 블랙이글스
    [일반] 서울 상공 비행하는 공군 블랙이글스
  • 美,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정밀타격
    [국방] 美,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정밀타격
  • 하나된 남과 북 '평양공연 성황리에 마쳐'
    [통일] 하나된 남과 북 '평양공연 성황리에 마쳐'
  • 미세먼지 습격에 답답한 하루
    [일반] 미세먼지 습격에 답답한 하루
  • 춤·노래 함께한 클래식 신춘 콘서트
    [공연ㆍ전시] 춤·노래 함께한 클래식 신춘 콘서트
  • 구치소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전직 대통령으로 4번째 구속
    [법원ㆍ검찰] 구치소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전직 대통령으로 4번째 구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