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미디어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오자룡이 간다'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2013/01/04 01:40 송고


MBC '오자룡이 간다' © News1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4일 시청률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일 방송된 '오자룡이 간다'는 12.5%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날(2일) 방송분보다 1.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지금까지의 '오자룡이 간다' 시청률 중 가장 높은 수치다.

극 중 연인으로 나오는 이장우와 오연서는 3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오연서 측은 "호감을 갖고 있으나 연인 사이라고 단정 짓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KBS1 '힘내요 미스터 김'은 28.8%, SBS '가족의 탄생'은 8.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jung9079@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키워드

  • 오자룡이간다
  • 오연서
  • 이장우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 휘젓는 토종펀드'…변양호의 큰꿈 일단 '스톱'
LG실트론 투자실패 따른 파산 수습 위해 '보고펀드' 경영 퇴진…LG그룹과 소송도 영향
 국제적 마인드로 글로벌 스탠더드에 따라 세계적인 펀드를 만들겠다는 전직 관료 출신 변양호 …
마지막 힘 다 짜내 유세 마무리…표···
 여야 지도부는 29일 7·30 재보선을 하루 앞두고 마지막 선거운동을 승부처인 수도권에서 ···
의혹 더해가는 유병언 도피자금 규···
유병언(73·사망) 전 세모그룹 회장의 도피를 거의 마지막 순간까지 도운 것으로 알려진 '김엄마'···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與 초·재선, 정성근에 오락가락한 '김무성호' 갑론…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정성근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