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미디어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오자룡이 간다'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2013/01/04 01:40 송고


MBC '오자룡이 간다' © News1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4일 시청률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일 방송된 '오자룡이 간다'는 12.5%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날(2일) 방송분보다 1.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지금까지의 '오자룡이 간다' 시청률 중 가장 높은 수치다.

극 중 연인으로 나오는 이장우와 오연서는 3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오연서 측은 "호감을 갖고 있으나 연인 사이라고 단정 짓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KBS1 '힘내요 미스터 김'은 28.8%, SBS '가족의 탄생'은 8.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jung9079@news1.kr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키워드

  • 오자룡이간다
  • 오연서
  • 이장우

오늘의 주요뉴스

"유병언 별장 압수수색 때 벽 안에 숨어있었다"…
檢 "2층에 통나무로 위장한 은신처 확인…현금 8억3천만원·16만달러도 발견"
시신으로 발견된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이 지난 5월25일 전남 순천 별장 압수수색 당시 도망치지 않고 도피공간으…
[세월호참사 100일] 살아남은 자들···
세월호 침몰사고 100일을 하루 앞둔 23일 오전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경기도 안산시 정부합동···
부동산시장 회복 기대감? "강남 재···
부동산시장 회복 기대감에 서울 강남 재건축이 속도를 내고 있다. 주택담보인정비율(LTV)과 총부···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與 초·재선, 정성근에 오락가락한 '김무성호' 갑…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정성근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