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미디어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오자룡이 간다'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2013.01.04 01:40:44 송고


MBC '오자룡이 간다' © News1


'이장우-오연서' 열애설에 MBC 일일드라마 '오자룡이 간다'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4일 시청률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일 방송된 '오자룡이 간다'는 12.5%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날(2일) 방송분보다 1.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지금까지의 '오자룡이 간다' 시청률 중 가장 높은 수치다.


극 중 연인으로 나오는 이장우와 오연서는 3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오연서 측은 "호감을 갖고 있으나 연인 사이라고 단정 짓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KBS1 '힘내요 미스터 김'은 28.8%, SBS '가족의 탄생'은 8.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jung9079@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키워드

  • 오자룡이간다
  • 오연서
  • 이장우

오늘의 주요뉴스

박영선 돌아왔지만…세월호法 강대강 대치 더 격화
野 혼란 겪는 사이 與 강경 드라이브…입지 흔들린 박영선 대여 강경투쟁 고수할 듯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가 17일 논란 끝에 당무에 복귀했지만 당면 현…
한전 부지 입찰, 삼성·현대차그룹 ···
 한국전력 부지 입찰이 삼성그룹과 현대차그룹의 2파전으로 압축됐다. 두 그룹의 입찰가···
삼성전자-현대차, 한국전력 부지 ···
최소 4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한국전력 부지 매각은 삼성그룹과 현대차그룹 2파전으로 ···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