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방탄소년단 뷔, 최우식과 美LA서 조우 "우식씨 SAG 상 축하해"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01-21 08:29 송고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영상 캡처 © 뉴스1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배우 최우식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조우했다.

지난 20일(한국시간)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는 "우식씨 SAG 상 축하해"라는 멘트와 함께 하나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로스앤젤레스 길을 함께 걸으며 산책하고 있는 뷔와 최우식의 모습이 담겼다. 여유롭게 대화하며 걷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영상은 "믿어지지가 않네요. 이분이 그 시상식의 그분이라는 게"라는 글과 함께 해당 트위터에 올라왔다. 영상에서 두 사람은 벤치에 앉아 식사를 하고 있는 모습.

뷔와 최우식은 박서준 박형식 픽보이와 함께 절친한 관계로 알려져 있다. '우가 패밀리'로 불리는 이들은 각자 SNS 등을 통해 여러 차례 친분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최우식은 지난 1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슈라인 오디토리엄서 열린 제26회 미국배우조합상 시상식(SAG)에서 영화 '기생충' 배우들과 이 시상식의 최고 영예에 해당되는 앙상블상을 수상했다. 앙상블상은 영화에 출연한 주연은 물론 조연 배우들도 수상 대상자로, 최우식이 이 상을 수상하자 뷔도 축하의 인사를 남겼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