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靑 "조국 장관, 어제 고위당정청 종료 후 사퇴 의사 전달"(상보)

"조 장관, 검찰개혁 디딤돌 만들었다" 평가

(서울=뉴스1) 진성훈 기자, 김세현 기자 | 2019-10-14 17:18 송고
© News1 박세연 기자


청와대는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관련해 "어제 고위 당정청이 끝난 이후에 (조 장관이 청와대에)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청와대가 조 장관의 사퇴 결심을 언제 알았느냐'는 질문에 "조 장관의 결단이었다는 점을 말씀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아무래도 (조 장관이) 여러 고민들이 계속 이어져 오지 않았나 싶다"며 "발표문에도 꽤 긴 분량으로 입장이 나와 있다. 가족을 지키기 위한 고민이 굉장히 컸던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조 장관의 사퇴 배경에 대해 "조 장관 발언에도 있듯 그야말로 검찰개혁의 윤곽, 디딤돌을 만들어놨다고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tru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