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프라이머리, 두살 연하 모델 남보라와 오늘 결혼…축가는 개코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19-10-09 17:50 송고
© News1

프로듀서 프라이머리, 모델 남보라/남보라 인스타그램 영상 © 뉴스1

프로듀서 프라이머리(본명 최동훈·36)이 모델 남보라(34)와 결혼했다.

프라이머리와 남보라는 9일 오후 서울 청담동 한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축가는 프라이머리와 한 소속사 식구인 다이나믹 듀오 개코와 가수 정기고, 샘김, 에스나가 축가를 불렀다.

프라이머리와 남보라의 열애는 공개적으로 알려진 바 없었으나 이날 결혼소식이 알려지며 대중에게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프라이머리는 아메바컬쳐 소속으로 '자니' '씨스루' 등 여러 히트곡을 프로듀싱하며 이름을 알렸다.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무한도전 가요제'를 통해 대중적인 인지도를 얻었다.

모델로 활동했던 남보라는 현재는 푸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브랜딩과 관련한 일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