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홍준표 "文대통령, 국민탄핵 필요…이런 어처구니 없는 대통령 처음"

"대통령이 검찰 겁박, 범죄혐의자 비호…나라다운 나라인가"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2019-09-28 10:30 송고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민탄핵'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지난 27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통령까지 나서서 수사 중인 검찰을 겁박하고 범죄혐의자를 비호하는 나라가 나라다운 나라이고 한 번도 경험해보지 않은 나라인가"라며 "그러니 국민탄핵을 추진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유엔총회 연설 등을 마치고 귀국한 문 대통령이 고민정 대변인을 통해 27일 "검찰은 국민을 상대로 공권력을 직접 행사하는 기관이므로 엄정하면서도 인권을 존중하는 절제된 검찰권의 행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검찰의 '조국 수사'에 대해 경고한 것을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홍 전 대표는 또 "내 공적 생활 38년 동안 8명의 대통령을 봐 왔지만, 이런 어처구니없는 대통령은 처음 본다"며 "그래서 10월 3일 광화문 교보문고 앞에서 100만이 모여 문재인 아웃을 외쳐 보자는 것"이라고 했다.

홍 전 대표는 "국민의 나라를 마치 자기 왕국인 것처럼 헌법 위에 군림하면 문 대통령도 탄핵될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며 "남의 눈에 피눈물 나게 하고 잡은 정권은 그 정권도 같은 처지가 될 수도 있다는 것을 왜 모르는가"라고 덧붙였다.


yos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