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김제동, '굿모닝FM' 하차 언급 "개편 맞아 DJ 교체…아쉬워"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9-09-23 09:38 송고 | 2019-09-23 09:52 최종수정
뉴스1 © News1 DB
방송인 김제동이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에서 하차한다. 

김제동은 지난 23일 방송된 '굿모닝 FM 김제동입니다'의 오프닝에서 "매일 아침 2시간씩 여러분들을 만나 오면서 여러분을 닮아갔다"고 말했다. 

그는 "그래서 참 좋았다"며 "여러분의 따뜻함, 성실함, 아침에 깨어있는 여러분에게서만 느껴지는 특유의 활기, 그 짜증까지 난 여러분을 닮아갔다. 여러분은 어떠셨는지 모르겠다. 얼굴은 안 돼!"라고 재치있게 덧붙였다. 

김제동은 "MBC 라디오 개편을 맞아 DJ 교체 결정이 났다"며 "난 이번주까지 하고 다음주부터 새로운 DJ와 함께 아침을 맞이하시면 된다. 이번주는 여러분과도, 게스트분들과도 추억을 나누면서 가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김제동은 엔딩에서 "MBC 라디오의 가을 개편 맞이해서 새로운 DJ로 교체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오늘 기사 나갈 텐데 여러분들이 먼저 아셔야 된다 생각 들어서 말씀드리게 됐다"며 "그동안 열심히 해왔는데 헤어지는 게 아쉽긴 하지만 이렇게 결정을 내린 데는 이유가 있으니까 결정 따라 새로운 DJ와 함께 잘 해나가길 바라겠다. 남은 일주일 열심히, 매일매일 아침길 열어가겠다"고 인사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