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이원욱 "당정, 부동산가격 반등 예의주시…기미 보이면 대책"

"시중 부동자금 일부라도 부동산으로 몰리면 가격 폭등 예상"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이우연 기자 | 2019-06-13 10:29 송고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 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는 13일 "당정은 부동산 가격 반등문제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반등 기미가 보일 경우 추가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부동산에서 돈을 버는 나라에서 혁신기업은 못 크고 시중에 있는 부동자금 1000조원이 어디로 가느냐는 것이 가장 중요한 문제'라고 했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최근 7주 연속 강남 재건축아파트를 중심으로 부동산 가격이 오르고 있다"면서 "강남아파트 재건축이 아닌 일반아파트 또한 하락폭이 멈추고 반등의 기미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이 원내수석은 "아마도 1000조원이라고 하는 돈이 혹시라도 아주 일부라도 부동산으로 몰리면 부동산 가격 폭등이 예상된다"며 "반등의 기회가 조금이라도 보이면 추가 대책을 통해 부동산이 돈을 버는 나라는 만들지 않기 위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good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