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김태우, '조선로코-녹두전' 합류…세도가 자제 허윤 역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19-06-12 09:12 송고
제이와이드컴퍼니 © 뉴스1
배우 김태우가 '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한다.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12일 "김태우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백소연/연출 김동휘)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조선로코-녹두전'은 네이버 인기웹툰 '녹두전'(글/그림 혜진양)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김태우는 극 중 한양 최고 세도가의 자제 허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허윤은 엄청난 독서량과 무서운 암기력, 문장을 짓는 능력에 무술 실력까지 갖춘 인재로 광해가 아끼는 벗이자 신하로 극의 중심에선 인물이다.

김태우는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더 뱅커' '이몽',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까지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종횡무진 활약하며 열일 행보를 보여준 만큼 이번 작품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것인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오는 9월 처음 방송을 앞두고 있다.



seunga@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