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인천

지하 송유관서 50대 남성 시신 발견…경찰 수사 착수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2019-02-18 06:32 송고
© News1
인천 서구를 관통하는 지하 송유관에서 5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중이다. 

18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 45분쯤 인천시 서구 원창동의 한 지하 송유관에서 A씨가 숨져있는 것을 석유 회사 직원 B씨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B씨는 석유관을 점검하기 위해 사다리를 타고 지하로 내려갔다가 숨져 있는 A씨를 발견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인천 주민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석유회사 직원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발견된 장소가 인적이 드문 곳인 점, 사다리를 타고 내려가야 접근이 가능한 장소임을 감안해 타살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시신을 부검을 의뢰했다.


gu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