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농구

'월드컵 본선 진출' 한국 남자 농구, 세계랭킹 32위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2018-12-07 08:38 송고
김상식 농구 남자 대표팀 감독. /뉴스1 DB © News1 여주연 기자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한 한국 남자 농구가 세계랭킹 32위에 올랐다.

FIBA가 7일(한국시간) 발표한 세계랭킹에서 한국은 지난 9월 33위에서 한 계단 오른 32위에 자리했다.

이달 초에 막을 내린 FIBA 월드컵 지역 예선 5차 시리즈 성적이 반영된 랭킹이다. 한국은 지난달 29일 레바논, 2일 요르단을 연파하며 본선 진출을 확정해 세계랭킹도 한 계단 상승했다.

FIBA 월드컵은 2019년 8월 중국에서 열린다. 한국은 지난 2014년 스페인 월드컵에서도 본선에 올라 2회 연속 본선 진출 기록을 세웠다. 세계선수권대회가 월드컵이라는 이름으로 바뀌어 열린 뒤 계속해서 본선에 오르고 있는 상황이다.

1위부터 10위까지는 거의 변함이 없었다. 미국, 스페인, 프랑스, 세르비아, 아르헨티나, 리투아니아, 슬로베니아가 그대로 1~7위에 포진했고 그리스와 크로아티아가 자리를 맞바꿔 각각 8위와 9위에 랭크됐다. 호주도 10위를 유지했다.

아시아 국가들 중에는 이란이 26위, 중국이 30위, 필리핀이 31위로 한국보다 높았다. 이들 3개 국가는 모두 한 계단 씩 순위가 하락했다. 일본은 3계단 오른 47위다.


doctor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