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삼성SDS, 세계최초 '블록체인 수출통관 물류서비스' 구축한다

(서울=뉴스1) 남도영 기자 | 2018-09-14 15:00 송고
 

삼성SDS가 세계 최초로 블록체인에 기반한 '수출통관 물류서비스' 구축에 나선다.

삼성SDS는 관세청이 주관하는 블록체인 기반 수출통관 물류서비스를 자사 블록체인 플랫폼 '넥스레저'로 구축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구축되는 블록체인 수출통관 물류서비스는 수출 관련 기관·기업들이 수출품의 세관 신고부터 최종 인도과정까지 각 단계별로 발생하는 서류를 위·변조를 근본적으로 차단하면서 빠르게 공유할 수 있도록 해주는 시스템이다.

관세청은 지난 7월 블록체인 수출통관 물류서비스 사업의 주사업자로 삼성SDS를 선정했다. 이날 관세청은 서울본부세관에서 수출입 유관 공공기관과 선서, 보험사 등 48개 기관·기업과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은 앞으로 수출통관 물류서비스를 구축하고 업무절차를 재설계하는 한편, 업계에 미칠 변화에도 공동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삼성SDS는 지난해 38개 기관이 참여하는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엄을 구성해 시범사업을 추진하며, 넥스레저 블록체인 플랫폼의 성능과 실제 물류 분야 적용 가능성을 검증한 바 있다. 김형태 삼성SDS 물류사업부문장은 "이번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통해 물류 블록체인 분야의 리더십을 더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hy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