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공식입장] 슈주 측 "이특, 급성 담낭염으로 수술…스케줄 취소"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8-07-24 18:57 송고
슈퍼주니어 이특© News1
그룹 슈퍼주니어의 이특이 급성 담낭염으로 수술을 받았다.

이특의 소속사 SJ레이블 측은 24일 "이특이 이날 새벽 5시경 심한 복통을 호소해 병원을 찾았고 급성 담낭염 진단을 받게됐다"고 알렸다.

이어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한 상태라는 소견을 받아, 금일 무사히 수술을 마쳤으며,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특이 급히 수술을 함에 따라 그는 당분간 스케줄을 취소하고 안정을 취할 계획이다.

다음은 SJ 레이블의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Label SJ 입니다. 슈퍼주니어 이특의 건강 상태와 관련한 공식 입장 전해 드립니다.

오늘(24일) 새벽 5시경, 이특이 심한 복통을 호소해 병원을 찾았고, ‘급성 담낭염’이라는 진단을 받게 되었습니다.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한 상태라는 소견을 받아, 금일 무사히 수술을 마쳤으며,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Label SJ는 수술 후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의사의 권고는 물론, 아티스트의 건강이 최우선이라는 판단 하에, 7월 28-30일에 열리는 ‘SMTOWN LIVE 2018 IN OSAKA’ 콘서트를 비롯, 이번 주 예정되어 있던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게 되었습니다.

팬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 드리며, 향후 이특의 빠른 회복과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