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자동차생활

현대차그룹 '재잘재잘 스쿨버스' 영상 칸 국제광고제 동상 수상

사내 R&D 아이디어 페스티벌 대상 기술…청각장애 어린이 통학버스에 구현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2018-06-24 09:57 송고 | 2018-06-24 10:01 최종수정
현대차그룹이 제작한 미래 신기술 캠페인 영상 '재잘재잘 스쿨버스' 장면 갈무리. (현대차그룹 제공) © News1

현대자동차그룹이 제작한 미래 신기술 캠페인 영상 '재잘재잘 스쿨버스'(Chatty School Bus)가 세계 최고 권위의 광고축제인 '2018 칸 라이언즈 인터내셔널 페스티벌 오브 크리에이티비티'(칸 국제광고제)에서 PR 부문 '동사자상'(동상)'을 수상했다.

24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김 서린 창문에 낙서하는 것을 모티브로 하는 '스케치북 윈도우' 기술을 기반으로 제작된 이 영상은 청각장애 특수학교에 다니는 어린이들이 통학버스 안에서 유리창을 통해 소통하고 즐거워하는 새로운 형태의 자동차 경험을 보여준다.

스케치북 윈도우 기술은 창문에 김을 서리게 하듯 입김을 불면 기압계 센서가 이를 인지, 자동차 창문이 뿌옇게 변해 스케치북 윈도우가 활성화되고 여기에 자유롭게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릴 수 있다.

스케치북 윈도우에 그린 그림이나 글은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할 수 있고 개인 PC나 스마트폰을 통해 다른 사람에게 전송도 가능하다.

이 기술은 2016년 현대자동차그룹 연구·개발(R&D) 아이디어 페스티벌에서 대상을 받은 바 있다. 

2017년 공개된 이 영상은 유튜브 139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2017 대한민국 광고대상' 금상, 올해 3월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도 받았다.

재잘재잘 스쿨버스 영상은 현대차그룹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이동 수단을 넘어 삶의 동반자로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재잘재잘 스쿨버스 동영상




cho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