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중기중앙회 "정부 노동시간 단축 안착 지원책, 긍정적 평가"

"법정 시행일 이전에 조기 안착 힘든 점 감안해야"

(서울=뉴스1) 곽선미 기자 | 2018-05-17 10:12 송고
© News1

중소기업중앙회(중기중앙회)는 17일 정부가 노동시간을 선제적으로 단축한 기업에게 1인당 신규채용 인건비를 100만원까지 지원하는 등 '노동시간 단축 현장 안착 지원대책'을 내놓은 데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중기중앙회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노동시간 단축 관련)법 시행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기업 현장이 더 혼란에 빠지기 전에 필요한 조치가 발표됐다"며 이렇게 평가했다.

다만 중기중앙회는 "중소사업장의 경우 인력난으로 법정 시행일 전에 근로시간을 조기에 단축하기 어려운 점을 고려해 달라"며 "취업 기피 현상이 심한 생산직에 대해 빈자리를 채울 수 있는 인력 공급 대책이 더 구체화되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 중기중앙회는 "현 법제로는 탄력 근무시간제 등 유연근로시간제의 활용 비중이 매우 낮은 상황"이라며 "노무 지식이 취약한 중소기업들에게 '근로시간 단축 시행일' 이전에 탄력적 근로제에 대한 인식을 심어줘야 한다. 이를 위한 실태 파악과 제도 개선 방안 마련도 속도감 있게 추진돼야 한다"고 주문했다.


gs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