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공식입장] 문성근, '라이프' 합류… 이동욱·조승우와 호흡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8-03-16 08:51 송고
씨네그루 키다리이엔티 © News1
배우 문성근이 '라이프'에 합류했다.

16일 JTBC 새 드라마 '라이프'(연출 홍종찬, 극본 이수연) 측은 "김태상 역에 문성근 캐스팅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문성근은 상국대학병원 부원장이자 정형외과 센터장인 김태상을 연기한다. 김태상은 고인 물 같은 대학병원 의사 생활에 염증을 느끼면서도 병원장 타이틀을 노리는 솔직하고 현실적인 욕망을 가진 인물이다. 김태상은 '라이프'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특히 앞서 캐스팅을 확정한 이동욱, 조승우, 유재명과 연기 호흡이 어떻게 그려질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진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묵직한 아우라를 발산한 문성근은 지난해 드라마 '조작'에서 정의의 탈을 쓴 비열한 인간상을 그려 몰입감을 높였고, 영화 '기억의 밤'과 '1987'에서도 깊고 선 굵은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며 흥행을 견인했다. 선과 악으로 쉽게 규정지을 수 없는 인간의 내면을 섬세하고 날카롭게 드러내는 문성근의 연기가 인물의 심리를 짜임새 있게 그려내는 이수연 작가의 대본과 시너지를 일으키며 강한 흡인력으로 시청자를 이끈 바 있다.

기존 의학 드라마와 달리 병원 내 권력과 욕망을 밀도 있게 그린 새로운 의학 드라마 '라이프'는 '비밀의 숲'으로 탄탄하고 짜임새 있는 필력을 인정받은 이수연 작가의 두 번째 작품. 여기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명불허전', '디어 마이 프렌즈'로 섬세하고 몰입감 있는 연출 세계를 펼쳐온 홍종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완성도 높은 의학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동욱이 응급의료센터 전문의 예진우 역을 맡았고, '비밀의 숲' 조승우가 상국대학병원 총괄 사장 구승효 역으로, 유재명이 흉부외과 센터장 주경문 역을 맡아 이수연 작가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라이프' 관계자는 "이동욱, 조승우, 유재명, 문성근까지 그야말로 더할 나위 없는 탄탄한 라인업이 탄생했다. 이름만으로 신뢰감을 높이는 제작진, 깊고 힘 있는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가진 배우들이 의기투합한 만큼 완성도 있는 의학 드라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라이프'는 올해 하반기 JTBC에서 방송된다.


breeze52@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