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복면가왕' 노래자판기, 2R 진출…인형뽑기는 포미닛 출신 전지윤

(서울=뉴스1) 백초현 기자 | 2017-12-10 17:18 송고
MBC '복면가왕' 캡처© News1


노래자판기가 2라운드에 진출했다.

10일 오후 4시 10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1라운드 대결을 펼치는 인형뽑기와 노래자판기의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유영석은 "자판기에서 가장 많이 누르는 버튼이 있다. 그만큼 대중적인 음색을 지니고 있다"며 노래자판기 무대를 평가했다. 또 인형뽑기에 대해서는 "가수가 아니다. 창법이나 감정처리는 가수에 가깝다. 이분의 감성은 바닥을 쳐본 감성"이라고 말했다.

조장혁은 "노래를 굉장히 잘하는 가수다. 저런 목소리는 한 번에 나오는 것이 아니다"라며 나르샤와 다른 의견으로 인형뽑기의 정체를 추리했다.

판정단 투표 결과 노래자판기가 2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복면을 벗은 인형뽑기의 정체는 전지윤이었다.


choyam@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