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부산ㆍ경남

"2차 가자" 거절당하자 여성 때리고 돈 빼앗아

(부산ㆍ경남=뉴스1) 조아현 기자 | 2017-12-08 08:57 송고 | 2017-12-08 09:26 최종수정
© News1 이은주 디자이너

주점에서 만난 여성에게 술을 더 마시자고 권유했다가 거절당하자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30대 회사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8일 강도 혐의로 회사원 이모씨(39)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씨는 지난 달 30일 오전 6시 30분쯤 부산 연제구 연산동에 있는 한 건물 앞 길가에서 피해자 A씨(32·여)에게 2차로 술을 더 마시자고 했으나 A씨가 거절하고 택시를 타려하자 강제로 끌어내려 주먹으로 얼굴을 때리고 현금 19만원과 가방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있다.

피해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현장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고 도주로를 추적해 이씨를 검거했다.




choah4586@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