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울산

울산시, 울산 인구정책의 방향과 대안모색 심포지엄

(울산=뉴스1) 이상문 기자 | 2017-04-19 09:53 송고
© News1

울산시는 19일 오후 2시 시청 본관 2층 시민홀에서 ‘울산 인구 정책의 방향과 대안 모색’이라는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최근 울산 주력산업 경기침체와 저출산 기조가 겹치면서 울산 인구가 16개월 연속 감소하는 위기 상황을 헤쳐 나가기 위한 대안 모색 차원에서 마련됐다.

주제발표에 앞서 김기현 울산시장은 “인구는 전체의 문제이면서 동시에 개인적인 문제이기도 해서 해결이 쉽지 않지만, 지금 대책을 세우지 않으면 안 되는 심각한 상황이므로 각계의 전문가들이 모인 오늘 심포지엄에서 적절하고 유효한 인구정책 대안들을 많이 제시해 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주제발표는 먼저 울산발전연구원 정현욱 박사가 ‘인구와 도시발전의 관계, 울산 인구변화와 인구이동 형태, 인구감소 대응방안’에 대해 발표를 한다.

이어서, 보건복지부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강준 운영지원팀장이 ‘제3차(2016~2020년) 정부의 저출산·고령사회 대책'을 소개한다.

지정토론에서는 울산대학교 김재홍 교수를 좌장으로 김재익 교수(계명대학교), 서정렬 교수(영산대학교), 김진 교수(춘해보건대학교), 이형우 과장(시 일자리정책과)이 패널로 참석해 토론을 펼친다.

울산시 관계자는 “오늘 심포지엄을 통해 서로 정책을 공유하고 울산 인구변화에 대한 실질적인 대응 방안 등이 마련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iou518@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위장전입' 발목잡힌 文정부 첫내각…어떻게 풀까
野 "5대원칙 위반, 대통령 직접 해명해야" 강경…與 "비서실장 사과로 충분"
위장전입 문제로 발목을 잡힌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에 이어 문재인 정부의 초기 내각 후보자들이…
수사권 조정 본격화…사수해온 검찰···
중톱
문재인정부가 끊임없이 논란이 됐던 검찰·경찰의 수사권 조정 논의를 본격…
'일요일도 보고' 국정기획위, 오늘···
중톱
국정기획자문위원회(위원장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는 일요일인 28…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