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우주소녀 보나 '최고의 한방'서 김민재와 러브라인 '기대'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2017-04-06 00:05 송고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 News1

걸그룹 우주소녀 보나가 ‘최고의 한방’으로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KBS2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이영철 극본, 유호진 라준모(차태현) 연출)의 제작사 유니온 몬스터는 5일 우주소녀의 멤버 보나가 극중 연습생 도혜리 역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최고의 한방'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으로 예능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던 KBS2 ‘프로듀사’를 제작했던 몬스터 유니온의 서수민 PD와 초록뱀미디어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만드는 작품으로 기대를 모은다.

가운데 우주소녀 보나가 맡은 도혜리는 박영재(홍경민) 대표가 이끄는 엔터테인먼트 스타펀치의 연습생이다. 도혜리는 일명 ‘독해리’라 불릴 만큼 데뷔를 위해 치열하게 연습하는 연습벌레로, 보나의 악바리 면모를 엿볼 수 있을 것으로 보여 관심이 집중된다.

더불어 도혜리는 같은 회사의 연습생인 이지훈(김민재)과의 우연한 만남 이후 그를 짝사랑 하게 되는 인물로 김민재와의 러브라인과 케미스트리에도 기대감이 높아진다.

몬스터 유니온 관계자 측은 “우주소녀 보나가 도혜리 역에 확정됐다. 이를 통해 보나의 새로운 매력이 드러날 것이라 생각한다”면서 “같은 연습생신분인 김민재와의 연기 호흡도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보나가 속한 우주소녀는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중국 위에화엔터테인먼트가 합작으로 만든 걸그룹으로 2016년 데뷔했다.


jjm928@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