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미주

백악관 "틸러슨, 대북 전략적 인내 종료 매우 분명한 메시지"

(로이터=뉴스1) 정진탄 기자 | 2017-03-21 03:51 송고 | 2017-03-21 03:52 최종수정
백악관은 20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중국 방문 때 우리의 대북 전략적 인내가 끝났다는 매우 분명한 신호를 보냈다"고 밝혔다.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북한의 로켓 엔진 시험에 대한 틸러슨 장관의 반응 관련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취임 이후 첫 아시아 순방에 나선 틸러슨 장관은 북한을 향한 '선제 타격'까지 고려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 로이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jjtan@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세월호 인양 '난관 봉착'…가족들 "기도해 주세요"
세월호 인양 뜻밖의 암초…미수습가족들 탄식"힘냅시다. 기자분들도 기도해주세요" 간절한 호소
원만하게 진행되던 세월호 인양이 뜻밖의 '암초'를 만나면서 미수습자 가족들은 순간 안타까움을 …
'창사 참사' 한국 축구, 중국에 0-···
중톱
한국 축구가 중국에 무너졌다. 한국은 23일 중국 창사의 허룽 스타디움에…
세월호, 소조기 내 인양위해 선미 ···
중톱
해양수산부가 현재 수면 위 10m까지 들어올린 세월호 인양작업을 마무리하기 …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