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미주

백악관 "틸러슨, 대북 전략적 인내 종료 매우 분명한 메시지"

(로이터=뉴스1) 정진탄 기자 | 2017-03-21 03:51 송고 | 2017-03-21 03:52 최종수정
백악관은 20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중국 방문 때 우리의 대북 전략적 인내가 끝났다는 매우 분명한 신호를 보냈다"고 밝혔다.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북한의 로켓 엔진 시험에 대한 틸러슨 장관의 반응 관련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취임 이후 첫 아시아 순방에 나선 틸러슨 장관은 북한을 향한 '선제 타격'까지 고려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 로이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jjtan@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한미, 사드-KAMD 통합운영 구상…대선후 속도전
사드 고고도·패트리엇 중저고도 요격 통합 필요…'탄도탄 사령부' 차기정부서 논의될 듯
경북 성주골프장에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 포대가 전개되면서 북한의 핵·미사일 …
文"이보세요"- 洪"버릇없이"…나이···
중톱
"이보세요" "버릇없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文 안보,' 洪 박근혜, 安 대변혁…···
중톱
5·9장미대선이 13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유권자들의 '한표'가 아쉬운 주요 5당 …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