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지역 표심 확보 나선 한국당 주자…부산·전북·강원 등 방문

2차 컷오프 통과 대선주자들, 광폭 행보 돌입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2017-03-21 06:40 송고
 

자유한국당 대선후보 경선 2차 컷오프(예비경선)을 통과한 4명의 본선 진출자들은 21일 부산, 전북, 강원 등을 방문, 지역 표심을 확보하기 위한 광폭 행보에 돌입한다.

홍준표 후보는 이날 오전 전북 부안을 방문, 지역 최대 관심사인 새만금 현장을 찾는다.

홍 후보는 이어 전북 전주로 이동, 자유한국당 전북도당 당협위원장들과 오찬을 한 후 전북지사, 전북 언론인들과 만나 지역 현안을 청취한다.

김진태 후보는 이날 오후 강원도청에서 기자회견을 한다. 김 후보는 강원도 최대 현안인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약속하고 지역현안 해결 의지를 피력한다.

이인제 후보는 오전 11시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한 후 부산으로 이동,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관계자들을 만난다.

김관용 후보는 서울에 위치한 대선캠프에서 지역언론들과 인터뷰를 소화하면서 대선에 임하는 각오 등을 전할 계획이다.

한편 자유한국당 대선 경선 2차 컷오프 결과 6명의 후보자 가운데 김관용·김진태·이인제·홍준표 후보가 본 경선에 진출했다.


goodday@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