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강원

인제군문화재단, 빙어축제 진입도로 조성 등 올해 완료

(인제=뉴스1) 고재교 기자 | 2016-12-19 11:13 송고
빙어잡기에 열중하는 어린이. (뉴스1DB)
인제군문화재단(이사장 이순선)은 제17회 인제 빙어축제를 위해 이달 말까지 진입도로와 행사장 진입로를 정비하고 상하수도시설 설치 등 기반조성 공사를 완료한다고 19일 밝혔다.

내년 초에는 전국 얼음축구대회, 빙어낚시, 얼음썰매 등 다양한 빙상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20만㎡ 규모의 빙판행사장에 얼음축구장 12개소(7200㎡), 빙어낚시터(1만4000㎡), 빙판놀이 공간(6만㎡)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3만㎡ 규모의 육지행사장을 조성해 눈조각 공원, 키즈파크, 눈 미끄럼틀, 빙어스튜디오, 증강현실체험 빙어GO존, 먹거리촌 등 체험행사·이벤트장을 마련한다.

특히 군은 부평리 82-1번지 일원에 5만2000㎡ 규모의 다목적광장을 빙어축제부터 축제기간 주차장으로 활용한다.

이로써 축제장을 찾는 방문객들의 주차난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3년 만에 열리는 행사인 만큼 안전하고 특색 있는 축제장의 조성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기반시설 및 축제장 조성 공사를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인제군 남면 부평리 빙어호 일원에서 열리는 ‘제17회 인제 빙어축제’는 내년 1월 14일부터 22일까지 9일간 열린다.


high15@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2022년까지 소방 · 해경 2만8천여명 충원한다"
[단독] 안전처 업무보고서, 공공부문 81만개 일자리 창출 기여…1조523억원 예산 필요
문재인 정부 핵심 공약인 '공공부문 81만개 일자리 창출'과 관련해 국민안전처가 오는 2022년까지 소…
'이낙연' 여야 협상결렬 "대통령 ···
중톱
문재인 정부 인선 첫 단추인 이낙연 총리후보자에 대해 자유한국당이 반대 …
통일부, 새정부 첫 민간단체 北주···
중톱
통일부는 25일 대북 인도지원 단체인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의 북한주민 접…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