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역시 믿보황…황정음, 韓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 수상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2016-10-27 16:08 송고
배우 황정음이 제7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7일 "황정음이 이날 오후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제7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 많은 작품을 흥행시키며 국내를 넘어 해외 팬들에게도 뜨거운 사랑을 받는 등 한국 드라마를 알리는 데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전했다.

대중문화예술상은 대중문화예술의 사회적 위상 제고와 대중문화예술인들의 창작 의욕 고취를 위해 마련된 정부포상으로, 그 수상자는 공적 기간과 국내외 활동 실적, 산업에의 기여도, 사회 공헌도, 국민 평판, 인지도 등 다양한 사항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결정된다.

황정음이 제7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에서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 News1star / 네이버 V앱 캡처


지난 2002년 연예계 데뷔 후, 2005년부터 배우활동을 시작한 황정음은 MBC '지붕 뚫고 하이킥', SBS '자이언트', MBC '내 마음이 들리니', MBC '골든 타임' 등에 출연해 각 작품의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는 열연을 펼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또한 KBS2 '비밀'(2013)에서 가슴 아픈 사랑의 시련을 겪는 여자의 지고지순한 사랑과 진한 모성애로 '눈물의 여왕'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데 이어, MBC '킬미, 힐미'(2015)에 출연해 로코와 멜로를 자유자재로 오가는 연기로 국내를 넘어 전세계 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아 '독보적 여주'로 등극했다는 평을 받았다.

특히 MBC '그녀는 예뻤다'(2015)에서 황정음은 리얼한 표정연기와 온몸을 내던진 열연을 통해 시청자들의 공감대를 자극하며 '믿보황'(믿고 보는 배우 황정음)이라는 신조어까지 탄생시켰다.

이로써 황정음은 약 11년간 배우 활동을 펼치는 동안 장르의 구분 없이 다양한 캐릭터를 열연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 받아 믿고 보는 배우로 등극하는 등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이고, 전 세계에 한국드라마의 위상을 널리 알리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게 됐다.

이에 황정음은 "이렇게 큰 상을 받기에는 아직 자격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는데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 자격을 갖출 수 있도록 계속해서 열심히 노력하는 연기자 되도록 하겠다. 작품을 하면서 행복하기도 하고 때로는 제 자신이 바보같이 느껴지는 과정을 겪고 있는데, 매너리즘에 빠질 때마다 이 상과 오늘을 기억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황정음은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aluem_chang@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