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빅뱅 승리, 일본서 영화배우 데뷔…"연기로 성장한 계기"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2016-04-22 13:25 송고 | 2016-04-22 18:03 최종수정
그룹 빅뱅 승리가 일본에서 영화배우로 데뷔한다.

승리는 오는 7월16일 일본 전역에서 동시 개봉 예정인 영화 'HiGH&LOW THE MOVIE'에 출연한다. 영화에서 승리는 한국의 폭력 조직 보스 장백룡의 아들 리 역으로 등장한다. 극 중 리는 매우 교활하고 냉혹한 캐릭터로 평소 명랑, 쾌활한 에너지를 발산했던 승리의 180도 다른 모습이 스크린을 통해 나타날 전망이다. 

또 승리는 지난 2013년 일본 NTV에서 방송된 '김전일 소년 사건부 홍콩 구룡재보 살인사건' 이후 약 3년 만에 드라마에도 출연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영화에 앞서 이달 23일 NTV를 통해 첫 방송을 앞둔 드라마판 'HiGH&LOW 시즌2'를 통해서다.

그룹 빅뱅 승리가 일본에서 영화배우로 데뷔한다. © News1star / YG 엔터테인먼트

'HiGH&LOW'는 드라마와 영화 및 만화, 오리지널 앨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전개되는 빅 프로젝트. '산왕연합회' 'White Rascals' '오야고교' 'RUDE BOYS' '달마일가' 등 5개의 불량 조직이 모여 있는 S.W.O.R.D 지구에서 벌어지는 자존심을 건 투쟁에 대한 스토리다. 특히 일본의 인기 남성그룹 에그자일 등 초호화 스타들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승리는 이번 작품들에 출연하는 소감으로 "에그자일 멤버들과 함께 출연하는 데 대해 기대되고 흥분됐다. 첫 촬영 당시 걱정도 있었지만 지금까지 연기해 보지 못한 캐릭터라 많은 공부가 됐다"며 "무엇보다 즐거웠고 연기로 성장할 수 있던 계기가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승리가 속한 빅뱅은 22일 고베 월드기념홀을 시작으로 총 4개 도시 27회 공연의 일본 팬클럽 이벤트 투어에 나선다. 또 올여름에는 데뷔 10주년 기념 콘서트를 개최하며 국내 팬들과도 만난다.


aluem_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