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대구ㆍ경북

"양육 힘들어"…11세 장애 딸 목졸라 살해한 30대母(종합)

(대구ㆍ경북=뉴스1) 정지훈 기자 | 2016-03-03 10:42 송고 | 2016-03-03 11:37 최종수정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대구 동부경찰서는 3일 '양육하기 힘들다'는 이유로 장애를 가진 딸을 목졸라 살해한 천모씨(38·여)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천씨는 지난 2일 오전 4시쯤 대구 동구에 있는 자기 집에서 잠자고 있던 딸 A양(11)의 목을 졸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양은 "아이의 상태가 이상하다"는 천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원이 심폐소생술을 실시한 뒤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천씨는 "전날 오후 10시쯤 혼자 술을 마시고 새벽 3시쯤 귀가해 아이가 잘 자고 있는지 확인하러 갔었는데 상태가 이상해 119에 신고했다"고 거짓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 검안과 부검을 통해 목 부위의 압박 흔적 등을 발견, 천씨를 추궁해 "장애아를 키우면서 몸과 마음이 고단해 아이를 죽였다"는 자백을 받아내고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천씨가 당시 혼자 맥주 5병을 마신 상태였지만 진술을 하지 못하거나 기억을 하지 못하는 정도는 아니었다"며 "다른 범행 동기가 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daegurai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취약계층 가계 빚 78.6조…금리인상땐 '시한폭탄'
전체 가계대출의 6.2% 차지…자산·소득보다 빚 많은 고위험가구 7% 뇌관 우려
취약 차주의 가계 빚은 지난해 말 기준 78조6000억원으로 전체 가계대출의 6.2%를 차지했다. 자산…
세월호 오전중 수면 13m 인양…막바···
중톱
해양수산부는 24일 오전 6시45분 세월호 선미램프 제거작업을 완료하고, 오전…
美하원, 中 사드보복 중단 촉구 결···
중톱
미국 하원이 23일(현지시간) 주한미군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