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미래부, 중소·중견기업 빅데이터 활용지원 서비스 개시

(서울=뉴스1) 맹하경 기자 | 2015-12-09 12:00:00 송고

© News1


미래창조과학부는 빅데이터 활용과 시장확산을 위해 중소·중견기업의 빅데이터 활용 애로사항을 전담해 해결해주는 '빅데이터 클리어링 서비스'를 한국정보화진흥원의 K-ICT 빅데이터센터를 통해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그동안 정부는 빅데이터 시장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으나 기업 입장에서는 빅데이터 활용에 따른 애로사항에 대해 어디에 어떻게 도움을 요청을 해야 하는지 막막했다. 미래부는 빅데이터 활용에 중점을 둔 전담 창구를 운영해 중소·중견기업의 빅데이터 활용 불편사항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마련했다.

상담을 원하는 기업은 1670-1317번으로 전화하거나 온라인 홈페이지(kbig.kr)에서 기술애로, 개인정보보호 이슈 등 정책 애로사항 등을 상담 받을 수 있다. 초기 상담이후 추가 조치가 필요한 경우 빅데이터 전문가 그룹 20여명이 자문을 통해 세부 답변을 제공한다. 또 중소기업의 빅데이터 활용 중 법률 전문가 도움이 필요한 경우에는 온라인 법률자문도 2주 이내로 제공한다.

미래부는 내년 2월 K-ICT 빅데이터센터가 판교 창조경제벨리센터로 이전되면서 전문가의 상담과 컨설팅을 제공 받을 수 있는 현장 상담소도 설치할 계획이다. 강성주 미래부 국장은 "국내 빅데이터 관련 기술·정책 노하우들을 '빅데이터 클리어링 서비스'에 집중시켜 빅데이터 활용 저해요소들을 종합적으로 해결 지원해주는 단일창구로 제공하겠다"며  "중소ㆍ벤처 기업들이 빅데이터를 쉽게 활용하고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hkmaeng@


▶ 매일 업데이트 최신 만화 100% 무료

▶ 4억원대로 6층건물을 산다.月 500만원씩 평생..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美연준 수뇌부 "연내 2차례 금리인상 가능"
옐런 "추가인상 여건 강화"…피셔 "2회 올릴수도"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수뇌부가 다음달을 포함해 올해 안에 두 차례에 걸쳐 금리를 인상…
'김영란법'앞 주류업계 '홈술 혼술···
중톱
오는 9월28일 시행되는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
'민유성 연임로비' 뉴스컴 박수환 ···
중톱
남상태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66·구속기소) 재임시절 '연임로비 창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