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인터뷰

뉴이스트 "같이 데뷔한 B.A.P, 라이벌이라 생각한 적 없어"(인터뷰②)

(서울=뉴스1스포츠) 명희숙 | 2014-07-31 16:12 송고
보이그룹 뉴이스트가 라이벌과 롤모델을 밝혔다.

뉴이스트 아론은 최근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같은 해에 데뷔한 그룹 BAP를 라이벌이라고 생각해본 적은 없다. 우리는 우리 자신이 라이벌이다"고 밝혔다.

백호는 "데뷔 당시에는 아무래도 경쟁심 같은 게 있었다. 하지만 각자 스타일도 다르고 가는 길 역시 다른 것 같다"며 "지금은 B.A.P를 응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룹 뉴이스트가 같은 시기에 데뷔한 동료 BAP에게 경쟁의식보다 동료의식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 플래디스 제공


또 렌은 롤모델로 삼는 가수를 묻자 "레이디가가와 빅뱅의 지드래곤이다. 한국의 레이디가가가 지드래곤이라고  생각한다. 노래와 패션 등 여러 부분에서 영감을 받고 싶다. 나중에 지드래곤처럼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여도 재밌을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민현은 "동방신기처럼 되고 싶다. 오랫동안 가수의 역사로 우리가 남아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리더 제이알은 "래퍼 도끼를 좋아한다. 자기가 곡을 만들고 대중들에게 전달하는 게 정말 멋지다고 생각한다"며 향후 뮤지션으로서의 욕심을 드러냈다.

한편 뉴이스트는 최근 정규 1집 앨범 '뉴이스트 더 퍼스트 앨범 리:버스(NU’EST The First Album [Re:BIRTH])'를 발매하고 활발히 활동 중이다.


reddgreen35@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