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부산ㆍ경남

유학 대행비 가로챈 30대 유학원 직원 구속

(경남=뉴스1) 조원진 기자 | 2014-03-11 06:35 송고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1일 학부모로부터 받은 유학업무 대행 비용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유학원 직원 A(32)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월3일 창원시내의 한 유학원에서 학부모로부터 유학업무 대행 비용 468만원을 개인계좌로 송금 받아 챙기는 등 최근까지 학부모 14명에게서 모두 21차례에 걸쳐 1억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이같은 방법으로 학부모들에게 받은 돈을 도박비 등으로 탕진한 것으로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