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성재기, 강용석 NLL 발언에 "욕 좀 하겠다"

남성연대 대표, "포기 해석 어렵다" 발언 비난

(서울=뉴스1) 심희정 인턴기자 | 2013.07.05 05:19:06 송고
성재기 트위터. © News1



남성연대 성재기 상임대표가 강용석을 맹비난했다.


성재기는 5일 자신의 트위터(@sungjaegi)에 "강용석, 온나라가 욕할 때 나는 그를 변호했다. '썰전' 이철희 소장에게도 강용석은 인물이고 그의 실수를 옹호한 걸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한적 있다. 그런데 이제는 후회한다, XXX아"라는 글을 게시했다.


그는 이어 "내 본분이 뭔데요? 왜 남성연대를 시작한줄 아세요? 1999년 군가산점폐지 때문입니다. 성평등 빌미로 국가안보 말아먹겠다 싶어서요. 인권을 위해서라도 국가안보가 우선이죠. 하물며 NLL입니다. 그것도 내가 개인적으로 기대했던 인물이고. 욕 좀 할게요"라고 덧붙였다.


성재기의 트위터 게시글은 강용석 변호사가 방송에서 "남북 대화록을 NLL 포기라고 해석하기는 어렵다"는 발언을 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는 4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2007년 남북정상회담 당시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 포기 발언과 관련해 "NLL 대화록 전문을 보면 포기라고 해석하긴 어렵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성재기의 트위터를 접한 네티즌은 "성재기 실망이다", "강용석은 가면 갈수록 호감, 성재기는 가면 갈수록 비호감", "성재기, '내가 네 편 들어줬으면 너도 내 편해야지' 마인드인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웃고 울리는 '연말 봉투'…올해도 '빈익빈 부익부'
정유·통신 등 기대 힘든 분위기, 삼성전자도 '반토막'…현대기아차·포스코 등 안정적
 "성과가 있는 곳에 보상이 있다." 단순한 말이지만 이만큼 냉혹한 표현도 없다. 성과급이 지…
검찰, '땅콩회항' 조현아 이르면 ···
 '땅콩 리턴'으로 물의를 빚은 조현아(40)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 대해 검찰이 ···
조현아가 사무장에게 남긴 쪽지 공···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박창진 사무장에게 남긴 쪽지를 박 사무장이 공개한 가운데, 쪽···

많이 본 기사

치료 한번에 1억9000만원…역대 최고가 백혈병 치료…
세계 최대 바이오 제약사인 미국 암젠(Amgen)이 1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