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긴장감 감도는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장

2019/11/18 08:43 송고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민중당 회원들이 18일 오전 제11차 한미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SMA) 제3차 회의가 열린 서울 동대문구 한국국방연구원 앞에서 항의집회를 열고 방위비 분담금 인상 저지 구호를 외치고 있다. 정은보 방위비분담협상대사와 제임스 드하트 미국 국무부 선임보좌관을 수석대표로 한 한미 대표단은 이날 비공개회의를 열고 내년도 주한미군의 방위비 분담금 규모 등을 논의한다. 2019.11.18/뉴스1 kkorazi@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공연ㆍ전시] '록의 전설' U2 첫 내한공연…'평화와 화합'을 노래하다
  • [일반]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사대문 안 운행제한'
  • [일반] 가을 보내고 겨울 재촉하는 '한파'
  • [외교] 24주째 열린 홍콩 시위
  • [일반] 2020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 [교육] 수능 D-1 '떨리는 마음'
  • [국회ㆍ정당] [단독]정부, 16명 살해하고 탈북한 北주민 2명 북송…국민은 '깜깜'
  • [일반] 2019 서울김장문화제
  • [일반] 밤 바다 수놓은 부산불꽃축제
  • [연예가화제] 지드래곤, 3천여명 팬들 앞에서 전역 신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