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정경심 동양대 교수 "혐의소명·증거인멸 염려... 구속"

2019/10/24 00:32 송고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비리 관련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구속됐다. 송경호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범죄 혐의 상당 부분이 소명되고, 현재까지의 수사경과에 비춰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며 "구속의 상당성도 인정된다"고 영장발부 사유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정경심 교수가 호송차로 향하고 있는 모습. 2019.10.24/뉴스1 2expulsion@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국회ㆍ정당] [단독]정부, 16명 살해하고 탈북한 北주민 2명 북송…국민은 '깜깜'
  • [일반] 2019 서울김장문화제
  • [일반] 밤 바다 수놓은 부산불꽃축제
  • [연예가화제] 지드래곤, 3천여명 팬들 앞에서 전역 신고
  • [연예가화제] '웨딩마치' 강남-이상화 …"금메달처럼 살게요"
  • [일반] 서초동 ‘검찰개혁’ 최후통첩 집회…보수단체 맞불 집회
  • [일반] 나흘간 파업 돌입한 철도노조
  • [국회ㆍ정당] 20대 국회 마지막 국정감사
  • [일반]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진 '국내 첫 사례'
  • [일반]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 이유로 외부병원 이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