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예비 17호 태풍 '타파' …빠르게 한반도 접근, 주말에 비

2019/09/19 09:51 송고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가을 태풍이 또 다시 주말 한반도로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해상에서 만들어질 태풍 ‘타파’는 이번 주말 남부와 동해안 지역에 비바람을 몰고 올 전망이다. 태풍 '타파' 오전 3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50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8km의 속도로 북상하고 있다. 이 열대저압부의 중심기압은 100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15m(시속 54km)다. 기상청은 24시간 이내에 열대저압부가 17호 태풍 타파로 발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세계 기상 정보 비주얼 맵인 어스널스쿨로 확인한 19일 오전 9시 한반도를 향해 다가오는 태풍 '타파'. (어스널스쿨 캡처)2019.9.19/뉴스1 newskij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연예가화제] '웨딩마치' 강남-이상화 …"금메달처럼 살게요"
  • [일반] 서초동 ‘검찰개혁’ 최후통첩 집회…보수단체 맞불 집회
  • [일반] 나흘간 파업 돌입한 철도노조
  • [국회ㆍ정당] 20대 국회 마지막 국정감사
  • [일반]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진 '국내 첫 사례'
  • [일반]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 이유로 외부병원 이송
  • [일반] 추석 명절 '마음은 벌써 고향으로'
  • [일반] 조국 법무부장관의 첫행보 '현충원 참배'
  • [사건ㆍ사고] 초강력 태풍 '링링'
  • [일반] 조국 '10시간 45분 기자간담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