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문희상 국회의장과 나란히 앉은 여야 4당 대표

2019/05/27 10:47 송고   

(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71주년 국회개원 기념식에 참석해 나란히 앉아 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불참했다. 2019.5.27/뉴스1 newjd@

인기 화보 갤러리

  • [축구] U-20, 준우승 쾌거 이루고 금의환향
  • [일반]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원한 동반자 故 이희호 여사···47년의 동행
  • [일반]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 슬픔에 잠긴 다뉴브강
  • [국방] " 전쟁의 상흔을 따라"…화살머리고지 유해발굴
  • [일반] '대한민국은 꽃천지'
  • [일반] 헌책방에서 즐기는 패션쇼
  • [문화일반] 한국의 서원 9곳,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확실
  • [일반] 천연기념물 327호 원앙부부의 외출
  • [일반] 후투티 부부의 자식 사랑
  • [일반] '어린이 세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