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2032년 하계올림픽 유치신청 도시, 부산 제치고 서울시 선정

2019/02/11 19:05 송고   

(충북 진천=뉴스1) 김정수 기자 - 11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2032년 35회 하계올림픽 유치신청 도시 선정을 위해 열린 대의원 총회에서 서울시가 유치도시로 선정 된 후 박원순 서울시장이 오거돈 부산시장의 축하를 받고 있다. 이날 열린 대한체육회 대의원 총회에서 대의원 49명중 34명이 서울을 찬성해 부산을 제치고 유치신청 도시에 선정됐다. 서울은 1988년 올림픽 이후 44년 만에 평양과 공동으로 하계올림픽 유치에 도전하게 된다. 2019.2.11./뉴스1 5229@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기상ㆍ재해] 태풍 다나스 휩쓴 흔적… 광안리, 쓰레기장 방불
  • [일반] '덥다 더워' 동물들의 여름나기
  • [일반] 폭염 날리는 신촌 물총 축제
  • [통일] 사상 처음 한자리에 모인 남북미 정상
  • [축구] U-20, 준우승 쾌거 이루고 금의환향
  • [일반]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원한 동반자 故 이희호 여사···47년의 동행
  • [일반]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 슬픔에 잠긴 다뉴브강
  • [국방] " 전쟁의 상흔을 따라"…화살머리고지 유해발굴
  • [일반] '대한민국은 꽃천지'
  • [일반] 헌책방에서 즐기는 패션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