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검찰, 사법농단 의혹 전-현직 부장판사 줄소환

2018/09/12 14:42 송고   

(서울=뉴스1) 박세연 기자 - 이민걸 전 법원행정처 기조실장(왼쪽부터), 유해용 전 대법원 수석재판연구관, 김현석 대법 수석재판연구관이 12일 검찰 조사를 받기위해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고 있다. 양승태 대법원 시절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수사중인 검찰은 이날 전, 현직 부장판사를 줄소환해 수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8.9.12/뉴스1 kkorazi@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천지 동반산책
  • [청와대] 평양남북정상회담...남북정상 첫 평양카퍼레이드
  • [일반] 제19호 태풍 '솔릭' 한반도 관통
  • [통일] '꿈꾸던 순간...이뤄진 이산가족 상봉'
  • [일반] 성큼 다가온 입추(立秋)... '열매가 주렁주렁'
  • [외교] 아세안외교안보포럼에서 가까워진 남·북·미·중
  • [국회ㆍ정당] 스러진 '진보의 별' 노회찬
  • [일반] 전국이 가마솥 더위…당분간 폭염 계속
  • [축구] "1% 기적 이뤘다" 대한민국 값진 월드컵 승리
  • [국회ㆍ정당] '풍운의 정객' 김종필 前 총리, 가족묘원 부인 곁에 영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