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고향 가는 길 '정체'

2018/02/14 09:38 송고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잠원IC 부근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오른쪽)이 귀성차량들로 꽉 막혀있다. 국토교통부는 "귀성·귀경길 고속도로 평균 소요시간은 통행료 면제 등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최대 40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며 "연휴 첫날인 15일 오전, 귀경길은 설 당일인 16일 오후에 가장 정체가 심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2018.2.14/뉴스1 zenism@

인기 화보 갤러리

  • [일반] 성큼 다가온 입추(立秋)... '열매가 주렁주렁'
  • [외교] 아세안외교안보포럼에서 가까워진 남·북·미·중
  • [국회ㆍ정당] 스러진 '진보의 별' 노회찬
  • [일반] 전국이 가마솥 더위…당분간 폭염 계속
  • [축구] "1% 기적 이뤘다" 대한민국 값진 월드컵 승리
  • [국회ㆍ정당] '풍운의 정객' 김종필 前 총리, 가족묘원 부인 곁에 영면
  • [축구] 첫 승 간절했던 태극전사, 강적 멕시코에 1대2 패
  • [국회ㆍ정당] 김종필 전 총리 '향년 92세 일기로 별세'
  • [축구] [월드컵] 대한민국, 스웨덴에 0대1 석패...아쉬운PK
  • [축구] 결전의 날이 밝았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