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비 오듯 흐르는 땀방울'

2017/07/17 13:44 송고   

(경기광주=뉴스1) 임세영 기자 - 17일 오전 경기도 광주시 특수전학교에서 육군사관학교 여생도가 강하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육군사관학교 2학년 생도 258명(여생도 21명)이 최정예 장교가 되기 위한 훈련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하기군사훈련이다. 2017.7.17/뉴스1 seiyu@

인기 화보 갤러리

  • [일반] 서울 상공 비행하는 공군 블랙이글스
  • [국방] 美,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정밀타격
  • [통일] 하나된 남과 북 '평양공연 성황리에 마쳐'
  • [일반] 미세먼지 습격에 답답한 하루
  • [공연ㆍ전시] 춤·노래 함께한 클래식 신춘 콘서트
  • [법원ㆍ검찰] 구치소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전직 대통령으로 4번째 구속
  • [법원ㆍ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검찰 소환 '전직 대통령으로 5번째 불명예'
  • [종목일반] '굿바이 평창'...'감동은 영원히'
  • [종목일반] 정재원과 함께 일군 이승훈의 5번째 올림픽 메달
  • [종목일반] 세계인의 관심 집중시킨 여자 컬링 '갈릭걸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