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전기전자

신종균 사장 "MWC에서 '갤럭시 노트8' 공개…갤S4 사용중"

(서울=뉴스1) 서송희 기자 | 2013.01.21 12:58:54 송고



신종균 삼성전자 무선담당 사장이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삼성그룹 신임 임원 만찬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3.1.21/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신종균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이 8인치 '갤럭시 노트8.0'을 2월 스페인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공개한다고 밝혔다. 또 삼성이 곧 발표할 예정인 갤럭시S4를 신 사장이 사용중이라고 덧붙였다.


신 사장은 21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하얏트 호텔에서 '신임임원교육' 만찬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MWC에서 8인치 '갤럭시 노트'를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타이젠폰은 공개하지 않는다"고 못박았다. '타이젠폰'은 삼성전자와 인텔 등이 공동 개발하는 모바일 플랫폼 '타이젠'을 탑재한 폰으로 알려졌다.


'갤럭시S4'에 대해서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에서 거래선에도 공개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실제로 이용하는 것은 '갤럭시 노트2'지만 '갤럭시S4'도 사용해보고 있다"고 밝혔다.


song65@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한심한 방사청…장갑차 납품지연 떠넘기려다 망신
설계 잘못해놓고 제조업체에 책임 전가…대법 "납품지연은 설계부실 탓, 94억 물어라"
 방위사업청이 장갑차를 새로 도입하는 과정에서 부실설계 잘못을 제조업체 측에 떠넘기려다 …
"공들여 키워 남좋은 일"…한국 '인···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원(IMD)이 20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인재 리포트'에···
거대 '합수단' 출범…방산비리 뿌리···
방위산업 비리에 대한 역대 최대 규모의 합동수사단이 21일 현판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

많이 본 기사

이상돈 "박근혜 정권, 이명박 정권과 '샴 쌍둥이'"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등을 지내며 박근혜 대통령 당선에 일조했던 이상돈 중앙대 명예교수가 "박근…